의대소식

의대 교우회, 무록남경애 고의의학대상·고의의학상 선정
작성자 행정부서 윤정진
날짜 수정일 : 2022.01.19
조회수 318


고대의대 교우회, 무록남경애 고의의학대상·고의의학상 선정

무록남경애 고의의학대상에 김진원(53)

고의의학상에 이승현(60), 김양현(61)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교우회(회장 장일태)‘2022년 무록남경애 고의의학대상·고의의학상수상자를 선정했다.

 

무록남경애 고의의학대상은 지난해 신설된 상훈으로 남경애(18) 교우가 기부한 2억원을 기금으로 매년 수상자를 선정해 2천만원을 수여한다. 고대의대 전임교원을 대상으로 뛰어난 학술연구업적으로 그 가치와 공헌도를 인정받아 의학 발전에 기여한 교원에게 수여하는 수상자로 고대구로병원 순환기내과 김진원(53) 교수가 선정됐다.

 

교우들의 연구 활동을 함양하고 업적을 널리 알리기 위해 제정된 고의의학상은 최근 발표 논문을 대상으로 심사하여 연구업적이 뛰어난 교우에게 돌아갔다. 올해는 이승현 부교수(60, 경희대학교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김양현 부교수(61, 고대안암병원 가정의학과)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장일태 의대교우회장은 뛰어난 학문업적으로 고대의대의 이름을 드높여 주시는 김진원, 이승현, 김양현 교수님의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한 발 앞선 의학연구로 수많은 환자에게 희망의 등불이 되어 주시기 바란다고 축하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