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소식

7개국 13개 대학 의대생들과 제4회 국제 호의학술제 열어
작성자 행정부서 윤정진
날짜 수정일 : 2021.12.29
조회수 561


고대의대, 7개국 13개 대학 의대생들과

4회 국제 호의학술제열어


 

  

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윤영욱)1228() ‘4회 국제 호의학술제(The 4th Korea University International Medical Student Research Conference)’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고대의대는 4차 산업혁명이 도래하고 급변하는 의료 환경에서 미래의학을 주도하는 의대생을 양성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학부시절부터 의과학 연구에 노출시켜 자발적 연구능력을 함양시키고자 2010년부터 학생연구회를 운영해 왔다.

 

올해 1월부터 활동을 시작한 제12회 학생연구회는 의예과 2학년부터 의학과 4학년생까지 4624개 연구팀으로 구성되어 있다. 지도교수와 지난 1년간 연구에 매진해온 연구회는 연말에 모든 팀이 모여 연구 결과를 공유하는 학술제를 개최하는데, 고대의대는 이를 확대해 2018년부터 국내 의과대학 중 유일하게 국제의대생 학술대회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학술제는 코로나19로 인해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열렸으며, 다양한 국적의 의대생 및 교수 100여 명이 참석해 그 열기가 뜨거웠다. 등록 포스터 발표 개회사-고대의대 의학과 1학년 김동윤 환영사-윤영욱 의과대학장 고대의대생 구연발표 국내의대생 구연발표 해외의대생 구연발표 시상 폐회사 순으로 진행됐다.

 

고대의대에서는 포스터 발표 24개팀, 구연발표 세션에 12개팀이 참가해 연구 성과를 공유했다. 특히 금년부터 국내의대생 세션을 신설해 사전 신청을 받았는데 서류 심사를 거친 한림의대, 동국의대, 울산의대, 연세원주의대, 서울의대, 부산의대 등 6팀이 학술대회에 참석해 발표했다. 해외의대생 세션에는 독일 뮌헨대학교, 일본 나고야대학교, 삿포로대학교, 싱가포르국립대학교, 홍콩중문대학교, 이탈리아 볼로냐대학교, 호주 모나쉬대학교 등 총 7개팀 10명이 참석했다.

 

고대의대 포스터 발표와 구연발표는 황종익 연구부학장, 마취통증의학교실 최윤지 교수(안산병원 마취통증의학과), 대학원 의과학과 신옥 교수(구로병원 의생명연구센터). 국내의대생 구연발표는 서울대 생명과학부 김빛내리 석좌교수, 아주의대 김미란 교수, KIST 박귀덕 교수가 심사위원으로 나서 독창성, 적합성, 타당성, 정확성, 전달성을 기준으로 우수 연구를 선발했다. 그 결과 포스터 발표 부문에서는 TBSA(박상욱, 성채규) 두돼지(이승훈, 주영신) 고대의대 구연발표 부문은 1-이현승, 변성미, 주현진 2-신주윤, 심차연 3-황세일이 차지했다. 국내의대생 구연발표 부문에서는 1-동국의대 노재원 2-조송희, 임지은, 이지승 3-하재인 위 학생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윤영욱 의과대학장은 다채롭고 흥미로운 연구 성과들을 볼 수 있어 매우 기쁘며, 이번 학술제는 우리 학생들의 지적 호기심을 자극하고 연구 커리어 패스를 공고히 하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을 것이라며, “학술제에 참가한 고대의대 및 국내외 의대생들과 지도교수님들, 심사위원들께 감사드리며, 의학의 미래는 연구에 있다는 말이 있듯이 학생들이 미래의학 개척하는 의과학자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언급했다.